[연극리뷰] 미남선발대회 @ 창조아트홀 2관

2011. 10. 14. 09:54Reviews/Musical&Play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지고 있는 4명의 후보를 앞세워 미남을 가려내는 이야기다. 특이하게 연극의 무대뒷벽에 영상을 접목시켜서 오디션 생방의 느낌을 살렸다. 요즘 서바이벌이 대세라 트랜드에 맞는 연극을 기획한듯 보인다. 연극을 보러 간 관객들이 현장에서 직접 투표에 참여하여 최종 미남을 뽑는 것 또한 극의 재미를 더했다.

후보들의 소개가 이어지고 각 후보들의 각기 다른 사연들을 보여준다. 1번후보 이도협은 세상에서 외면당하고 소외된 과거를 가지고 성형수술을 해서 완벽한 비주얼적 미남으로 거듭났다. 2번후보 한결역은 능력있는 와이프를 위해 집에서 내조하는 완벽한 전업주부. 3번후보는 군대에서 조교를 한 전적을 가지고 있지만 외모와는 다르게 상냥한 말쏨씨를 자랑한다. 마지막 4번후보는 미남의 기준은 바껴야 된다며 관객들에게 호소한다.

4가지 유형의 진정한 미남은 누굴까. 이 시대가 만들어낸 미남의 정형화된 틀을 비판하고 있다. 정해진 각본대로의 등수가 공개되고 최종 대상은 관객의 투표로 발표되는데 사실 그 후가 좀 밋밋하다.

그들은 기타연주로, 샌드아트로, 노래로, 그리고 수영복심사까지 뽐내며 극에 소스를 가하며 다양한 볼거리들을 제공한다. 웃긴 설정으로 시작은 했으나 무지 감미로웠던 한결의 기타연주와 언제봐도 흥미로운 샌드아트는 본 극의 베스트로 뽑고싶다.

신나고 열정적 노래라고 홍보하고 있는 연극 미남선발대회에서의 음악은 생뚱맞으면서도 극이 끝나고 나서도 계속 입가에 맴돌기도 한다. 잘생겨서 미안해요 오겡끼데쓰까.

특히나 이 연극의 감초역할은 4명 후보의 미남들도 유일한 홍일점 사회자도 아닌, 비공개 스태프다. 스태프의 감칠맛나는 연기를 주목해보면 무진장 웃길것이다.







* 본문에 쓰인 사진 출처 : 연극 미남선발대회 공식카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이화동 | 창조아트홀 2관
도움말 Daum 지도
1 2 3 4 5 6 7 8 9 ··· 14